닫기   x
퀵메뉴

퀵메뉴

퀵메뉴 닫기버튼
부릉부릉, 목적지를 예측할 수 없는 유쾌한 정글 버스가 출발합니다.

정글 버스

웅진우리그림책
ISBN 9788901253862
페이지수 52
판형 202*288mm
도서분야 유아 > 4~7세 > 우리 창작 그림책
카드뉴스
책 소개

평소와 다름 없는 날이었다. 집으로 가는 아이 앞에 도착한 24번 버스를 타기 전까지 말이다. 어딘가 어수선한 버스, 어딘가 수상한 승객들 사이에 홀로 앉은 아이는 버스에 몸을 맡긴다. 과연 무사히 집에 도착할 수 있을까?


* 제4회 웅진주니어 그림책 공모전 입상작


편집자 리뷰

부릉부릉, 목적지를 예측할 수 없는 유쾌한 정글 버스가 출발합니다.

우연인지 필연인지 모를 뱀의 장난 때문에 아이는 집으로 가는 버스를 잘못 탄다. 어수선한 버스 안에는 치타 기사님, 느릿느릿 나무늘보, 장난꾸러기 원숭이, 커다란 곰 등 어딘가 모르게 수상한 승객들만 가득하다. 이 사이에 홀로 앉은 아이는 일단 버스에 몸을 맡긴다. 이렇게 부릉부릉 달리던 정글 버스는 구불구불 길을 지나 커다란 나무가 가득한 정글에 도착한다. 일상에서 우연히 마주한 환상적인 모험은 한낮의 유쾌한 꿈처럼 펼쳐진다. 독특하고 강렬한 색채의 조화는 정글의 신비한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키고, 수상한 승객들의 예측 불가한 행동들이 신선한 재미를 선사한다. 위기 상황에 봉착해도 금방 털고 일어나 부릉부릉 시동을 걸고 출발하는 유쾌한 정글 버스를 따라가 보자. 빽빽한 나무를 가르고, 늪지대를 건너 하늘을 날아 오르는 신나는 경험을 함께 할 수 있을 것이다. 


흔들흔들,....

상세 이미지
글/그림 김소리
버스를 타고 흘러가는 풍경을 바라보면 엉뚱한 상상이 튀어나오곤 합니다. 그럴 때면, 눈을 뜬 채 꿈꾸고 있는 것만 같아 그 순간을 이야기로 붙잡아 넣죠. 낯선 세계로 향하는 버스를 타고 유쾌하고 재미있는 그림책을 계속해서 만들고 싶습니다. 『정글 버스』로 제4회 웅진주니어 그림책 공모전에서 입상했습니다.

장바구니에 상품이 정상적으로 담겼습니다.

장바구니 아이콘

지금 확인하시겠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