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x
퀵메뉴

퀵메뉴

퀵메뉴 닫기버튼

즐거운과학탐험)눈과 얼음 나라의 대단한 친구들

  • 비비 뒤몬 탁
  • 이수영 역자
  • 웅진주니어
  • 2016-02-05
  • 13,000원
수상작품
  • 네덜란드 황금연필상 수상
ISBN 9788901179896
페이지수 152
판형 152*225mm
도서분야 아동 > 초등 1~2학년 > 자연/과학 아동 > 초등 3~4학년 > 자연/과학
책 소개

네덜란드 최고의 아동문학상, 황금연필상 수상작!

눈과 얼음 나라의 여행자가 되어

끝없는 추위를 이겨 낸 동물들의 감동 다큐멘터리를 만난다


비비 뒤몬 탁은 네덜란드를 비롯한 전 유럽에서 주목받는 어린이, 청소년 논픽션 분야의 최고 작가입니다. 네덜란드의 권위 있는 아동문학상인 ‘실버펜슬상’을 4회나 수상하였고, 2012년에는 ‘골드펜슬상’을 수상하였습니다. [눈과 얼음 나라의 대단한 친구들]은 골드펜슬상을 수상한 [winterdieren]을 우리 나라 어린이들에게 소개하는 책입니다.

이 책은 이 거친 땅에서 묵묵히 자신들만의 방법으로 삶을 이어가는 여러 생명체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바다코끼리와 일각돌고래는 두꺼운 지방층으로 추위에 맞섭니다. 사향소와 순록은 두툼한 털이 있고, 늑대는 예리한 후각을 갖고 있습니다. 레오파드바다표범은 때로 무자비한 사냥을 즐기고, 북극땅다람쥐는 겨울잠을 자고, 나그네앨버트로스는 끝없이 먼 길을 여행하며 살아갑니다. 황제펭귄의 강한 끈기와 인내심은 실로 놀랍고, 항상 새끼를 데리고 다니는 말코손바닥사슴을 보고 있노라면 자연스럽게 ‘엄마’를 떠올리게 됩니다. 눈과 얼음뿐인 침묵의 땅에서 소리 없이 치열한 삶을 이어가는 동물들의 이야기에 관심을 갖고 귀를 기울여 봅시다.

목차
경고! 7 북극과 남극 8 모두 모여 돌림 노래 늑대 14 비누 거품 알에서 태어나는 황제펭귄 20 털 뭉치를 두른 슈퍼 모델 사향소 26 얼음 바다는 내 사랑 일각돌고래 32 우리 집은 허공이니까 나그네앨버트로스 36 완벽하게 설계된 조립식 몸뚱이 순록 42 한겨울 자전거 타기도 문제없어 남극이빨고기 48 파란색 피가 흐르는 바다 괴물 콜로살오징어 52 엄마도 접근 금지 유라시아스라소니 58 쉬지 않는 바닷속 진공청소기 바다코끼리 62 북극을 뒤덮은 사랑의 힘 레밍 68 남극을 먹여 살리는 영웅 크릴 74 발은 영하 1도, 심장은 37도 북극땅다람쥐 80 남극도 북극도 우리 집 극제비갈매기 86 탐험대가 찾아낸 남극 땅의 주인 벨기카 안타르티카 92 거대한 그린란드고래와 초대 손님 벨루가 98 잔인한 사냥꾼 레오파드바다표범 104 360도 회전하는 감시 카메라 흰올빼미 108 고독한 대식가 울버린 116 더 귀엽게, 더 하얗게 북극토끼 122 불쌍한 동물 선발 대회 우승자 남방코끼리바다표범 128 가축이 되기엔 너무 까다로운 말코손바닥사슴 134 영원한 얼음 나라의 왕 북극곰 138 눈과 얼음 나라 여행자들에게 보내는 특별한 편지 144
편집자 리뷰

논픽션에 문학의 기운을 불어넣은 지식, 교양, 감성 다큐멘터리


[눈과 얼음 나라의 대단한 친구들]은 북극과 남극에서 살아가는 다양한 동물들의 삶, 가족, 사랑, 생존 방식 등에 문학성과 감성을 담아 흥미로운 이야기로 풀어냈다. 늑대 가족의 울음소리에서 돌림노래를 발견하고, 평생 빗질 한 번 안 한 것 같은 사향소의 외모보다 내면에 귀를 기울이며, 순록의 몸에서 조립식 가구를 떠올린다. 어린애 새끼손가락 만한 크릴에게서 남극을 먹여 살리는 거대한 힘을 보고, 벨기카 안타르티카가 학명으로만 불릴 뿐, 사랑스러운 이름으로 불리지 못한 것에 대해 안타까워한다. 잔인한 사냥꾼 레오파드바다표범의 일상 속에서 자연의 섭리를 발견하고, 세상에서 가장 불쌍하고 가여운 동물로 어쩔 수 없이 평생 싸워야 하는 남방코끼리바다표범을 꼽는다. 작가는 이들에 대한 정보를 전하는 게 아니라, 지구의 한 부분을 함께 차지하고 살아가는 이웃들의 이야기를 조근조근 들려주며 어린이들....

상세 이미지
비비 뒤몬 탁
주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이야기를 쓰는 네덜란드 작가. 어려서부터 여러 동물과 함께 살아 서 동물을 무척 좋아하고, 열한 살 때 처음으로 새에 관한 책을 썼다. 처음에는 수의사나 조류학 자가 되는 게 꿈이었지만 대학에서 문예학을 공부한 뒤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현재까지 네덜란 드 아동문학상인 실버 펜슬상을 4회 수상했으며, 2012년에는『Winterdieren』으로 최고 문학상 인 골드 펜슬상을 수상했다.
역자 이수영
성균관 대학에서 독일 문학을 공부했고 독일 퀼른 대학에서 문학과 철학을 공부했다. 지금은 초등학교에 다니는 한 아이의 엄마로서, 다양한 분야의 독일어 책을 소개하는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블루프린트><당신은 어떤 어머니입니까><희망은 있다> 등을 우리말로 옮겼다.

작가의 다른 책

  • 화산
  • 더 높이 더 빨리 더 멀리

장바구니에 상품이 정상적으로 담겼습니다.

장바구니 아이콘

지금 확인하시겠습니까?

TOP